자동차/페라리

페라리 812 GTS

남자의 취미 맨즈하비 2021. 1. 15. 07:07

맨하! 안녕하십니까. 맨즈하비입니다.

 

오늘은 페라리 812에 이어 현존하는 스파이더(뚜껑이 열리는 차) 중 가장 강력한 차량인 812 GTS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페라리 812 슈퍼패스트와 동일한 스펙이 공차중량과 옵션이 살짝 다른 정도라고 보시면 됩니다.

 

우선 사진으로 디자인부터 살펴보시고 812 GTS로 여기 들어오신 분들을 위해 스펙을 뒤에 올려드릴게요.

wjddnwns87.tistory.com/61

 

페라리 812 슈퍼패스트

맨하! 안녕하십니까. 맨즈하비 입니다. 오늘은 엔초 페라리에 이어서 페라리 812 슈퍼패스트를 리뷰해보겠습니다. 812 슈퍼패스트는 페라리의 가장 강력한 엔진인 V12의 장착 모델로 의미가 깊은

wjddnwns87.tistory.com

 812 슈퍼 패스트의 사진도 보시면 좋을 것 같네요.

 

 

사진으로 느껴지는 812 GTS의 느낌은 이게 진정 FR 방식의 미드십 슈퍼카가 맞는지 의심스러운 비율입니다.

 

테일 측 차량의 뒷부분인데 시트의 포지션을 낮추고 헤드레스트의 부분이 내려올 수 있어

 

그 높이부터 C필러가(C필러란 자동차의 기둥 중 제일 마지막에 있는 기둥이라 생각하시면 쉽습니다.

 

하기 사진 상으로는 의자 뒤로 바로 까만색 부분이 C필러라고 보시면 됩니다.

 

어떻게 테일 부분을 저렇게 길게 뽑고도 미드십의 무게 배분을 가질 수 있는지와 또한 저 자태가 나올 수 있는지

 

그저 감탄스러울 뿐입니다.

 

하기 벤츠 SLS 사진은 비교를 위한 사진이며, 제가 생각하는 FR(엔진은 앞, 구동 바퀴는 뒤)방식의 미드십의

 

표준은 이 차량이라고 생각을 하여 가지고 와봤습니다.

 

한번 비교해 보시죠.

 

 

 

극단적으로 차량의 프런트를 길게 뽑고 그 제일 안쪽에 엔진을 배치하여 차량의 무게 중심을 차 중심으로 가지고

 

왔으며, 테일은 최대한 짧게 뽑아내어 미드십 슈퍼카를 만들어 내려고 한 노력이 보이는 차량입니다.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댓글도 부탁드립니다.

 

 

 

전체적으로 차량은 812 슈퍼패스트와 동일한 섀시와 파워트레인을 공유하고 있습니다.

 

이 차량은 1949년에 내구레이싱의 최고 명성을 자랑하는 르망 24시간 레이스에서 우승을 한 이력이 있는

 

GT모델인 166MM 모델과

 

포드 V 페라리의 영화에서도 나온 경기인 데이토나 24시간 레이스에서 우승한 데이토나 스파이더(365 GTS4)의

 

계보를 잇는 스파이더 차량이라고 보시면 더욱 뜻이 있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테리어를 살펴보기 전에 차량의 스펙을 살펴보겠습니다.

 

엔진은 812 슈퍼패스트와 동일한 V12 6,500cc의 강력한 자연흡기의 엔진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800마력에 73.22kg/m의 토크를 내는데 슈퍼패스트와 0.08 정도 차이가 나네요.

 

차량의 무게 때문인지 셋팅값의 차이인지 아니면 동일한테 인증을 받을 떄 받은 차량의 성능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동일 수준의 토크라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이어서 무게는 1,645kg로 1,525kg인 기본 모델보다 120kg 정도 무겁네요.  

 

스파이더 모델이 기본 보델보다 무거운 이유는 하드탑(즉, 메달 소재의 루프입니다.) 일 때 더욱 무거워지는데요.

 

이는 루프가 작동 시 필요한 모터와 구조물 흰지 등의 철체 구조물의 추가로 인한 무게 증가이며

 

이러한 슈퍼카는 무게의 절감에 엄청 민감한데요. 그런 부분을 감수하면서 까지 컨버터블 모델을 선호하시는

 

분들은 아마 감성적인 부분에 조금 더 가치를 두지 않았나 생각이 듭니다.

 

 

 

인테리어는 갈색 시트 부분부터 시작해서 칵핏(센터패시아 부분으로 클러스터와 내비게이션이 있는 부분을 통칭)도

 

동일 색상의 갈색 가죽으로 마감을 하여 고급스러운 느낌을 자아냅니다.

 

전체적으로 매트한 느낌의 실내가 슈퍼카 이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동시에 내는데요.

 

슈퍼패스트와는 대비되는 모습입니다.

 

슈퍼패스트는 스티치와 포인트로 스포츠성을 많이 강조하였다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루프 닫은 사진이 없어서 몇 장 올려 보았습니다.

 

여러분은 기본 모델이 좋으신가요 아니면 뚜껑을 45km/h로 달리면서 14초 만에 열어서 달릴 수 있는

 

컨버터블 모델이 나으신가요?

 

댓글로 각자 취향을 공유해 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하기 사진들은 페라리 공식 홈페이지에서 가지고 왔습니다. 한번 방문하셔서 다른 차량들도 한 번씩 구경해보세요~

 

seoul.ferraridealers.com/ko_kr/cars/812-gts

 

812 GTS Forza Motors | Ferrari Dealer

Discover the new Ferrari 812 GTS for sale at the official Ferrari dealer Forza Motors.

seoul.ferraridealers.com

그럼 가지고 싶은 차, 타고 싶은 차 타시죠.

 

맨바!

반응형